FANDOM


John Howe-LEMBAS.jpg

존 하우 - 렘바스

렘바스(Lembas)는 야반나아만에서 자라는 곡식으로 만들어 오로메대장정을 떠나는 요정들한테 준 빵이다. 이런 이유로 여성만이 렘바스를 만드는 요정의 관습이 있다. 렘바스 만드는 법을 아는 요정 여성을 퀘냐로는 야반닐디(Yavannildi), 신다린으로는 이본윈(Ivonwin)이라고 한다. 이들만이 렘바스를 만드는 곡식을 다루기를 허락받았다.[1]

요정이 아닌 자들이 먹으면 요정의 영원한 삶을 갈망하게 된다 하여 요정이 아닌 자한테 렘바스를 주는 경우는 드물다.[1] 실제로 작중에서 요정이 아닌 종족으로서 렘바스를 받은 인물은 투린[2] 반지원정대 일원 중 요정이 아닌 자들뿐이다.[3]

두네다인은 먼길을 떠날 때 허리띠에 단 전대에 엘다르의 렘바스와 미루보르는 아니지만 웨이퍼(wafer)와 감로주(cordial)가 든 작은 병 하나를 넣어 가지고 다녔다.[4]

모습과 효과Edit

아주 얇은 과자(cake)처럼 생겼으며, 겉에는 엷은 갈색이 돌고, 속에서 크림 빛깔이 내비친다. 인간이 만드는 어떤 음식보다 영양이 풍부하여 보로미르도 한 조각이면 하루를 버틸 것이라 하고 말로른 잎에 싸놓으면 몇 달이 지나도록 신선하다. 김리는 렘바스, 너른골크람, 베오른족의 꿀과자는 외양이 서로 비슷하다고 하였지만 맛은 렘바스가 더 좋다고 한다.[3] 또, 먹는 이한테 의지와 인내력을 주고 렘바스만 먹으면 그 효능이 더 상승하며[5] 요정이 만든 것이라 사악한 생명체는 이것에 질색한다.[6][7] 하지만 갈증을 해소해주지는 못한다.[8]

어원Edit

신다린 낱말이다. 여행빵을 뜻하는 렌바스(lenn-mbass)에서 유래하였다. 퀘냐로는 렘바스를 코이마스(coimas)라고 한다. 마찬가지로 생명빵이라는 뜻이다.[9]

각주Edit

  1. 1.0 1.1 J.R.R. Tolkien, Christopher Tolkien (ed.), The History of Middle-earth, The Peoples of Middle-earth, Of Lembas
  2. J.R.R. 톨킨, 실마릴리온, 퀜타 실마릴리온, 투린 투람바르
  3. 3.0 3.1 J.R.R. 톨킨, 반지의 제왕, 반지원정대, 로리엔이여 안녕
  4. J.R.R Tolkien, Christopher Tolkien (ed.), Unfinished Tales of Númenor and Middle-earth, Part Three: The Third Age, The Disaster of the Gladden Fields
  5. J.R.R. 톨킨, 반지의 제왕, 왕의 귀환, 운명의 산
  6. J.R.R. 톨킨, 반지의 제왕, 두 개의 탑, 늪지 횡단
  7. J.R.R. 톨킨, 반지의 제왕, 왕의 귀환, 키리스 웅골 탑
  8. J.R.R. 톨킨, 반지의 제왕, 왕의 귀환, 암흑의 대지
  9. J.R.R. Tolkien, Christopher Tolkien (ed.), The Peoples of Middle-earth, Of Lembas

Ad blocker interference detected!


Wikia is a free-to-use site that makes money from advertising. We have a modified experience for viewers using ad blockers

Wikia is not accessible if you’ve made further modifications. Remove the custom ad blocker rule(s) and the page will load as expected.

Also on FANDOM

Random Wiki